menu_close
  • top_banner
  • top_banner
하이라이트 영상 보기
poster02

공연명 : 

매디슨 카운티의 다리

일정 : 

2017-04-15 ~ 2017-06-18


장소 : 

충무아트센터 대극장

시놉시스

"친애하는 프란체스카..."

1965년, 프란체스카는 2차 세계대전 중 이탈리아에 파병 온 버드와 결혼하여
고향을 떠나 미국 아이오와 윈터셋에서 평범한 삶을 살고 있다.

시골에서의 일상이 무료하기만 한 어느 날,
남편과 아들(마이클), 딸(캐롤린)이 일리노이 주의 박람회에 참가하기 위해 여행을 떠나고,
홀로 남게 된 프란체스카는 집안일에서 해방되어 온전히 자신만을 위한 날을 보내기로 마음먹는다.

그리고 그날 오후,
프란체스카에게 매디슨 카운티에 있는 '로즈먼 다리'를 찍기 위해 온 내셔널 지오그래픽의 사진작가 로버트 킨케이드가 운명처럼 나타난다.
프란체스카와 로버트는 첫 만남부터 서로 말할 수 없는 끌림을 느끼게 되고,
프란체스카가 그에게 다리를 소개해주며 둘은 더욱 가까워진다.

언젠가부터 '여자'보다 '아내'라는 말이 더 익숙해져 버린 프란체스카와
존재의 의미를 찾아 세상을 떠돌던 로버트에게 불현듯 찾아온 단 한 번의 사랑.
서로의 감정을 알게 된 로버트와 프란체스카는 나흘이라는 시간 동안
평생 그리워할 사랑을 하는데...

출연진 및 스텝

출연_옥주현, 박은태, 박선우, 이상현, 김민수, 김나윤(김희원), 유리아, 김현진, 송영미, 김호섭, 장예원, 최성환, 박선정, 허순미, 전재현, 박진상, 김지혜

스텝_프로듀서 김영욱, 여준영, 임양혁, 송한샘 / 연출 김태형 / 음악감독 양주인 / 안무 이현정 / 무대 오필영 / 조명 이우형 / 음향 강국현 / 영상 조수현 / 의상 안현주 / 분장 채송화 / 소품 김혜지 / 기술 김동혁

기획_(유)매디슨카운티의다리
제작_(주)쇼노트, (주)프레인글로벌

  • contents

    창작 리틀잭

  • contents

    창작 리틀잭 노래가 전부였던 '잭', 그 소년의 전부가 되어버린 '줄리'의 첫 사랑에 대한 기억을 노래한다.

  • contents

    창작 마리아 마리아 패션 오브 지저스크라이스트 Maria Maria 뮤지컬 역사상 가장 위대한 사랑이 시작된다!

  • contents

    창작 마마 돈 크라이 mama, Don’t Cry 사랑이 두려운 천재 물리학자... 치명적 매력의 뱀파이어를 만나다

  • contents

    창작 마이 버킷 리스트 My Bucket List 휴먼 코믹 버디 뮤지컬

  • contents

    창작 마타하리 MATA HARI 전 세계가 전율할 뮤지컬의 탄생

  • contents

    창작 마타하리 MATA HARI

  • contents

    창작 마흔 즈음에-김광석을 노래하다 애잔한 보이스로 가슴을 울렸던 故김광석을 노래하는 무대

  • contents

    라이선스 맘마미아 MAMMA MIA 당신의 인생이 빛나는 순간!

  • contents

    라이선스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

  • contents

    라이선스 머더 발라드 MURDER BALLAD 뉴욕에서 가장 섹시한 공연!

  • contents

    라이선스 머더 포 투 Murder for Two 온 몸으로 웃긴다! 뉴욕 타임즈가 주목한 새로운 뮤지컬 코미디!

시놉시스

close
"친애하는 프란체스카..."

1965년, 프란체스카는 2차 세계대전 중 이탈리아에 파병 온 버드와 결혼하여
고향을 떠나 미국 아이오와 윈터셋에서 평범한 삶을 살고 있다.

시골에서의 일상이 무료하기만 한 어느 날,
남편과 아들(마이클), 딸(캐롤린)이 일리노이 주의 박람회에 참가하기 위해 여행을 떠나고,
홀로 남게 된 프란체스카는 집안일에서 해방되어 온전히 자신만을 위한 날을 보내기로 마음먹는다.

그리고 그날 오후,
프란체스카에게 매디슨 카운티에 있는 '로즈먼 다리'를 찍기 위해 온 내셔널 지오그래픽의 사진작가 로버트 킨케이드가 운명처럼 나타난다.
프란체스카와 로버트는 첫 만남부터 서로 말할 수 없는 끌림을 느끼게 되고,
프란체스카가 그에게 다리를 소개해주며 둘은 더욱 가까워진다.

언젠가부터 '여자'보다 '아내'라는 말이 더 익숙해져 버린 프란체스카와
존재의 의미를 찾아 세상을 떠돌던 로버트에게 불현듯 찾아온 단 한 번의 사랑.
서로의 감정을 알게 된 로버트와 프란체스카는 나흘이라는 시간 동안
평생 그리워할 사랑을 하는데...
w_x